경제용어사전

중국A주

 

상하이와 선전 증시에 상장된 내국인 전용 주식으로 위안화로 거래된다. 외국인은 QFII 자격을 가진 기관투자가만 참여할 수 있다.

이와는 달리 B주는 사실상 외국인들만 살 수 있는 주식이다. 상하이는 미국 달러,선전은 홍콩 달러로 거래된다.
그러나 B주는 그리 활성화되지 않았기 때문에 외국의 개인 투자자는 후강퉁 이전까지 사실상 본토 주식에 직접 투자할 수 없었다.

하지만 후강퉁 실시로 개인 투자자도 대상 기업과 투자 범위 안에서 상하이거래소의 A주 종목을 거래할 수 있게 됐다. 선강퉁은 후강퉁과 비슷하게 선전거래소의 A주도 외국인 투자자가 거래할 수 있게 하는 제도다.


한편 MSCI는 2017년 6월 21일(한국시간) 중국A주를 신흥시장지수에 편입시켰다. 이번에 편입되는 중국 A주 종목 수는 222개로 신흥시장 지수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0.73%다.

관련어

  • 자기자본비율규제

    자기자본비율은 국제적인 은행시스템의 건전성과 안정성을 확보하고 은행 간 경쟁조건상의 형평을...

  • 자원민족주의[Resource nationalism]

    어떤 지역이나 국가에 편재돼 있는 천연자원에 대해 이를 소유한 나라가 정치적으로 영향력을 ...

  • 자본금순이익률[net income to capital stock]

    자본금에 대한 당기순이익의 비율로서 기업의 배당 능력 판단을 위한 기초자료로 중요시되고 있...

  • 재건축 초과이익 환수제

    재건축을 통해 조합원 평균 3000만원 이상 개발이익을 얻으면 정부가 이익금액의 10-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