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청정전력계획

[clean power plan]

2015년 8월 3일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발표한 온실가스 배출량 감축안. 이 안은 2014년 6월 공개한 초안에 비해 규제가 한층 강화된 것으로 미 역사상 가장 강력한 조치다. 이 계획에 따르면 오바마 대통령은 2030년까지 미국 내 발전소의 탄소 배출량 감축 목표(2005년 배출량 대비)를 당초 30%에서 32%로 높이고 풍력이나 태양광과 같은 재생 가능 에너지 발전 비중 목표는 22%에서 28%로 대폭 상향하는 것이 주 골자이다.
이 규정에 따라 미국 내 석탄 화력발전소 수백 개가 폐쇄될 예정이었다.
하지만 2017년 10월9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의 환경 정책인 ‘청정전력계획’의 백지화를 선언했다.

  • 채무증권[debt security]

    지급청구권이 표시되어 있는 증권을 말한다. 국채증권, 지방채증권, 특수채증권(법률에 의하여...

  • 촉발지진[triggered eqrthquake]

    시추 등에 따른 외부의 힘이 임계점에 근접해 있던 지진대를 자극해 대규모 지진을 촉발하는 ...

  • 챗봇[chatter robot, chatterbot]

    기업용 메신저에 채팅하듯 질문을 입력하면 인공지능(AI)이 빅데이터 분석을 바탕으로 일상언...

  • 차입준비금[borrowed reserve]

    법정준비금의 유지를 목적으로 회원은행이 중앙은행으로부터 꾼 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