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키코

[KIKO option]

통화옵션거래의 한 방식. 환율이 아래 위로 일정한 범위 내에 있을 경우 시장가보다 높은 지정환율(행사가)로 외화를 팔 수 있는 통화옵션이다.

또한 환율이 지정한 범위 하단을 내려가면 계약이 무효(녹아웃 배리어)가 돼 기업은 손실을 입지 않는다.

그러나 환율이 급등해 지정환율 상단 (녹인 배리어 knokc-in barrier)를 넘어가면 계약금액의 2, 3배를 시장가보다 낮은 지정환율로 팔아야 돼 기업이 손실을 입게 된다. 환리스크를 헤징하기 위한 방안으로 활용되고 있으나 환율급등시에는 엄청난 손실을 초래하기도 한다.

  • 크로스 디폴트[cross default]

    한 채무계약에서 디폴트가 선언되면 다른 채권자도 같은 채무자에 일방적으로 디폴트를 선언할 ...

  • 컨셉팅

    이미지에 열광하고 변화를 거듭하는 젊은 층이 기능이 아닌 콘셉트를 소비하는 경향을 말한다....

  • 쿠브[COOV, Corona Overcome]

    대한민국 질병청이 2021년 공개한 코로나19 예방접종 인증앱.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애플 ...

  • 코스닥 지수[KOSDAQ Index]

    코스닥시장 전체의 주가동향을 파악할 수 있는 투자분석지표. 코스닥 종합지수는 주가에 등록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