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NEW

경제용어사전

환시채

 

"외환시장안정용국고채"의 줄임말로 원화가치의 급격한 상승(환율 하락)을 막고 투기적 외환의 유입에 따른 악영향을 방지하기 위해 발행된다. 2003년 11월부터 국고채에 통합돼 발행되고 있으며, 국고채 발행대금은 공공자금관리기금을 경유해 외국환평형기금으로 유입된다.

외화 외평채는 부족한 외화조달을 위해 일본이나 미국 등 해외시장에서 발행하며 외환위기때와 같은 환율 급등(원화가치 하락)이나 급격한 외화자금 유출을 막는데 사용된다. 기준금리에 발행국가의 신용도를 고려해 가산금리가 붙여 발행되므로 최근에는 국제금융시장에서 우리나라 신인도를 평가하는 지표로 주로 활용되고 있다. 환시채와 외평채는 국회가 승인한 연간 한도내에서 재정경제부장관이 발행하며, 한국은행이 발행과 세부 운용, 관리사무를 맡고 있다.

  • 홈 쇼핑[home shopping]

    직접 외출하지 않고 집에서 백화점, 슈퍼마켓 등의 상품정보를 보고 물건을 구매하는 것. 카...

  • 히키코모리

    사회생활에 적응하지 못하고 직장없이 집안에만 틀어박혀 사는 외톨이를 뜻하는 용어. 20...

  • 화물선취보증서[letter of guarantee, LG]

    화물운송선이 입항하여 수입물품이 양륙되었으나 선하증권 등 물품인수를 위한 서류가 미처 도착...

  • 회수의문자산건전성

    분류단계(정상, 요주의, 고정, 회수의문, 추정손실) 중 하나로서 ‘고정’으로 분류된 거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