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구축효과

[crowding-out effect]

정부가 경기 부양을 위해 재정지출을 늘린다 하더라도 그만큼 민간소비가 줄어들어 경기에는 아무런 효과를 가져오지 못하는 것을 의미한다. 정부가 부족한 재정을 확충하기 위해 국채발행을 늘리면 금리가 상승해 민간투자가 위축되어 총수요가 줄어들기 때문이다. 구축효과는 금리를 내리더라도 효과가 없는 통화정책상의 유동성 함정과 대비되는 개념이다. 구축효과와 유동성 함정이 나타나는 것은 경제주체들이 경제 앞날에 대해 불확실하게 생각해 정책당국의 의도대로 반응하지 않기 때문이다.

결국 정책당국이 재정지출을 늘리고 금리를 내리더라도 의도한 경기부양 효과를 얻기 위해서는 경제주체들이 우려하는 미래에 대한 불확실성을 제거해주는 노력이 뒤따라야 가능하다는 점을 시사해 준다.

  • 그룹 홈 제도[group home system]

    사회생활에 적응하기 힘든 장애인이나 노숙자 등이 자립할 때까지 소규모 시설이나 가정에서 공...

  • 기간입찰대출[Term-Auction Facility, TAF]

    2007년 12월,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 (FRB)가 서브프라임 사태로 발생한 신용경색을...

  • 경쟁 대량매매 제도

    주문 정보를 노출하지 않고 주식 대량매매를 손쉽게 체결할 수 있는 경쟁 거래 방식을 말한다...

  • 건폐율[building coverage ratio]

    대지면적에 대한 건축면적(1층 바닥면적)의 비율. 하나의 대지에 2개 이상의 건축물이 있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