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레온티에프 역설

 

1953년 레온티에프는 산업연관표를 사용하여 1947년 미국이 노동집약적 상품을 수출하고 자본집약적 상품을 수입하고 있다는 계산결과를 발표했다. 보통 미국과 같이 자본이 상대적으로 풍부한 나라에서는 노동집약적 상품을 수입하고 자본집약적 상품을 수출한다는 것이 기존의 상식이었으나 그것과는 반대되는 결과가 나타난 것이다. 이것은 종래의 무역이론에서 받아들여지는 헥셔-오린 정리와 모순이 되므로 레온티에프 역설이라고 말한다. 그러나 미국의 노동생산성이 높다는 사실에서 미국은 노동자가 상대적으로 적지만 능률로 따지면 노동이 풍부한 셈이기때문에 노동집약적 상품의 수출이 많아졌다는 분석결과가 나오기도 했다.

  • 로버트 배로[Robert Barro]

    하버드대 경제학과 교수로 매년 노벨경제학상 후보로 거론되는 세계 정상급 경제학자다. ...

  • 립스틱 효과[lipstick effect]

    경기가 불황일 때 립스틱 같이 낮은 가격으로 사치를 즐기기에 적당한 저가 제품의 매출이 증...

  • 레몬법[Lemon Law]

    자동차와 전자 제품에 결함이 있을 때 제조사가 소비자에게 교환·환불·보상 등을 하도록 미...

  • 루이스 알베르토 모레노[Luis Alberto Moreno]

    미주개발은행 총재. 모레노 총재는 콜롬비아인 아버지가 펜실베이니아대 의대에서 유학 중이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