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플래시 메모리

[flash memory]

전원을 끊어도 데이터가 없어지지 않는 메모리로 PC의 소형화 등에 불가결한 차세대 반도체소자. PC메모리카드국제협회(PCMCIA), 일본전자산업개발협회(JEIDDA) 등 PC 메모리카드 표준화기관들이 협의에 의해 등장한 규격이다. 정보입력 중에 전원을 꺼도 입력된 정보가 지워지지 않는 비활성 메모리칩일 뿐 아니라 데이터를 자유롭게 입력할 수 있는 장점도 있다. 즉 플래시 메모리는 전원이 끊겨도 저장된 데이터를 보존하는 롬(ROM)의 장점과 정보의 입출력이 자유로운 램(RAM)의 장점을 모두 지니고 있다. 디지털 휴대전화, 디지털 카메라, 랜스위치, 노트북 컴퓨터의 PC 카드, 디지털 셋톱박스, 내장 컨트롤러 등과 같은 다양한 장치들에 사용된다. 2002년 8월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1기가(Giga)급 데이터 저장형(NAND) 플래시메모리 양산을 시작했다.

  • 핑크칼라[Pink collar]

    생계를 꾸려기 위해 일터로 뛰어든 여성을 뜻하는 말로 화이트칼라나 블루칼라와 대비해 만들어...

  • 푸드 마일리지[food mileage]

    식품이 생산된 곳에서 소비지까지 이동하게 되는 거리를 말한다. 1994년 영국 환경운동가 ...

  • 프라이빗 뱅커[private banker]

    고액 자산가의 자산 관리를 도와주는 금융회사 직원을 말한다. 이들은 거액자산가를 대상으로 ...

  • 페타플롭스[Petaflops]

    1페타플롭은 1초에 1천조 번의 부동 소수점 연산을 할 수 있다는 뜻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