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한국전력

 

한국전력공사법에 따라 1982년 설립된 국내 최대의 시장형 공기업이다. 2021년 12월말 기준 정부 및 한국산업은행이 공사 지분의 51.1%를 보유하고 있다.

1989년 증권시장에 주식을 상장했으면 2022년 10월말 기준 시가총액은 11조에 달한다.

원자력 및 화력발전 자회사를 통하여 국내 전력판매량의 약 71%(2021년 연간 기준)를 공급하고, 자체사업인 송∙배전 및 전력판매사업을 독점적으로 영위한다.

한국수력원자력, 한국남동발전, 한국중부발전, 한국서부발전 등이 연결대상 좋속회사이다.

2021년 기준 매출액 60조5748억에 영업손실이 5860억원을 기록했으면 2022년에는 매출68조9526억에 영업손실이 30조를 넘길 것으로 보인다.
가파른 유가 및 LNG가격 인상분을 100% 전기료에 반영하지 못하는 구조이기 때문이다.

한국전력은 적자분을 한국전력채권(한전채)을 발행해 메우게 되는데 그 규모가 매우 커 자금시장에 커다란 영향을 준다.

대한민국 정부와 같은 신용등급인 AAA등급의 한전은 2022년 들어 10월까지만 23조원 넘는 회사채를 발행했다. 2021년 전체 발행액(10조3200억원)의 두 배를 웃돈다. 한전채는 2022년 10월 하순들어 금리가 연 6%에 육박하는 등 조건도 좋아 시중 자금을 모조리 빨아들여 채권시장 교란의 주범으로 꼽힌다.

  • 합성 위안화채권[synthetic yuan bond]

    중국기업들이 해외에서 발행하는 채권으로 액면 표시는 위안화로 돼어 있지만 이자 지급은 달러...

  • 확정배당

    생명보험 상품의 예정이율이 시중의 정기예금 금리보다 낮은 경우 그 금리 차이를 보상해 주는...

  • 해외투자보험

    우리나라 국민이 해외투자를 한 후 투자상대국의 수용·전쟁·송금위험·약정불이행 위험으로 인하...

  • 환어음[bill of exchange, B/E]

    어음발행인이 지급인에게 어음의 지시인이나 소지인에게 무조건 지급을 위탁하는 유가증권. 환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