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한경 펀드매니저 서베이

 

국내 유일한 정기적 펀드매니저 대상 설문조사로 한국경제신문이 2020년 12월부터 분기마다 시행하고 있다.

투자 전문가인 펀드매니저의 직접 경험과 전망을 통해 시장 상황을 진단·예측해보자는 취지로 조사를 시작했다. 펀드매니저들의 집단 지성이 투자자에게 효과적인 ‘투자지침’이 되고 있다는 평가다.

설문조사에는 100명 이상의 국내 주요 자산운용사 대표, 최고투자책임자(CIO), 리서치 담당자, 운용역 등이 참여한다. 새로운 분기가 시작되기 전 설문을 실시한다. 올해 4분기 증시 전망을 위해 3분기 말인 지난달 27~30일 조사했다. 각 분기 시장을 주도할 종목, 조정 가능성이 큰 종목, 예상 코스피지수 상단과 하단 등을 묻고 있다. 직접 운용하는 펀드의 주식, 채권, 현금 구성 비중 변화 등도 질문한다.

한경 펀드매니저 서베이에 참여하는 매니저들은 뛰어난 예측력을 보여줄 때가 많았다. 2020년 12월 첫 설문에서 응답자의 절반 이상이 ‘2021년 1분기 코스피지수 3000 시대가 올 것’이라고 했는데, 이는 그대로 현실이 됐다. 다만 예상이 매번 적중한 것은 아니었다. 2022년 3분기 조사에서 펀드매니저들의 63.6%는 코스피지수 하단으로 ‘2600~2699’를 제시했고, 28%만이 2500 이하로 내려갈 것이라고 답했다. 실제 코스피지수는 2100선까지 떨어진 상태다.


한경 펀드매니저 서베이는 무엇보다 투자자들의 투자전략을 점검하고 향후 자산 배분을 조정하는 데 뛰어난 ‘모델’이 되고 있다는 평가다. 펀드매니저들은 직전 조사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시장 변수로 ‘인플레이션과 금리인상’ 그리고 ‘우크라이나-러시아 전쟁 장기화’를 꼽았다. 그러면서 리오프닝 관련 소비재, 레저, 엔터, 여행주를 주목해야 한다고 했다. 실제 리오프닝 테마는 3분기 증시 불황 상황에서 몇 안 되는 주도 종목이었다.

  • 항공운송장[air way bill, AWB]

    항공운송장은 화물이 항공운송을 위하여 수취되었음을 증명하는 서류를 말하며 항공화물 수탁서(...

  • 환가료율

    외국환을 사고 팔때 외국환은행이 자금부담에 따른 이자 성격으로 고객에게 징수하는 일종의 수...

  • 해상보험[marine insurance]

    해상보험은 종종 운송보험이라고도 일컫는데, 이는 해상보험이 수송과 관련된 대부분의 순수위험...

  • 하이브리드 채권[hybrid bonds]

    채권처럼 매년 확정이자를 받을 수 있으면서도 주식처럼 거래할 수 있는 증권. 즉 주식과 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