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임상시험용 의약품의 치료목적 사용 승인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생명이 위급하지만 적절한 치료 수단이 없는 환자에게 개발 중인 의약품을 사용할 수 있도록 승인하는 제도.

식약처는 2002년부터 이 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전임상 동물실험으로 최소한의 안전성을 확인한 뒤 임상 승인을 받은 개발 미완료 상태의 의약품을 위급한 환자에게 투약할 수 있도록 허가하는 제도다. 미국 유럽 등 선진국도 비슷한 제도를 시행 중이다.

  • 에너지 기본계획

    5년 주기로 수립하는 에너지 분야의 최상위 법정계획으로 '에너지 헌법'으로 불린다. 현재 ...

  • 윈텔[wintel]

    마이크로소프트 (MS)의 PC 운영체제 ''윈도(Window)''와 CPU시장을 장악하고 ...

  • 아이 캐춰[eye catcher]

    광고효과를 높이기 위하여 소비자가 광고에 접할 때 시각에 강하게 호소되도록 고려한 것을 말...

  • 외환차손[loss on foreign currency transactions]

    외환차손은 환율변동에 따라 외화자산의 회수 또는 외환부채의 상환시에 발생하는 외환차손과 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