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임상시험용 의약품의 치료목적 사용 승인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생명이 위급하지만 적절한 치료 수단이 없는 환자에게 개발 중인 의약품을 사용할 수 있도록 승인하는 제도.

식약처는 2002년부터 이 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전임상 동물실험으로 최소한의 안전성을 확인한 뒤 임상 승인을 받은 개발 미완료 상태의 의약품을 위급한 환자에게 투약할 수 있도록 허가하는 제도다. 미국 유럽 등 선진국도 비슷한 제도를 시행 중이다.

  • 우대형 주택연금

    저가 주택 소유자를 위한 연금상품으로 2016년 4월25일 도입됐다. 집값이 1억5000만...

  • 액티브 투자

    펀드매니저 등 전문가가 개별 종목의 강점과 약점을 분석, 선별적으로 주식을 사고파는 투자 ...

  • 아크릴 폼 테이프

    사이드몰딩 엠블럼 룸미러 네임플레이트(차명) 등 자동차의 내·외장 인테리어 부품을 붙이는 ...

  • 양극재[cathode materials]

    배터리의 용량과 출력 등을 결정하는 핵심소재로 소재. 생산원가의 40%가량에 달해 배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