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17나노 모바일 D램

 

17나노미터(㎚·1㎚=10억분의 1m) 공정을 적용한 모바일 D램으로 삼성전자가 세계최초로 2018년 7월부터 양산을 시작했다.
17㎚ D램은 현재 스마트폰에 주로 사용하는 23㎚ D램과 비교해 동작 속도와 생산성이 두 배 이상 우수하다. 2017년 부터 고급 스마트폰에 적용되는 18㎚ D램과 비교하면 소비전력량은 10% 적고 두께는 20% 얇다. 똑같은 배터리로 더 오래 작동하면서도 더 얇은 스마트폰을 생산할 수 있게 된 것이다. 17㎚ D램은 2019년 상반기 판매될 ‘갤럭시 S10(가칭)’에 처음으로 적용된다.

  • 1TB eUFS2.1

    삼성전자가 2019년 1월 30일 발표한 모바일 내장 메모리 장치. 5세대 512기...

  • 100세 시대 프로젝트

    평균수명 80세에 맞춰진 교육 정년 복지 등 국가정책의 큰 틀을 100세 시대에 맞게 바꾸...

  • 1코노미

    1인과 경제를 뜻하는 이코노미(economy)의 합성어로 혼자만의 소비생활을 즐기는 사람을...

  • 1:10:100

    페덱스(Fedex)의 서비스법칙에서 유래한 용어로, "불량이 생길 경우 즉각 고치는 데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