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17나노 모바일 D램

 

17나노미터(㎚·1㎚=10억분의 1m) 공정을 적용한 모바일 D램으로 삼성전자가 세계최초로 2018년 7월부터 양산을 시작했다.
17㎚ D램은 현재 스마트폰에 주로 사용하는 23㎚ D램과 비교해 동작 속도와 생산성이 두 배 이상 우수하다. 2017년 부터 고급 스마트폰에 적용되는 18㎚ D램과 비교하면 소비전력량은 10% 적고 두께는 20% 얇다. 똑같은 배터리로 더 오래 작동하면서도 더 얇은 스마트폰을 생산할 수 있게 된 것이다. 17㎚ D램은 2019년 상반기 판매될 ‘갤럭시 S10(가칭)’에 처음으로 적용된다.

  • 1TB eUFS2.1

    삼성전자가 2019년 1월 30일 발표한 모바일 내장 메모리 장치. 5세대 512기...

  • 16기가 낸드플래시메모리[16G NAND Flash Memory]

    2005년 9월 12일 삼성전자가 발표한 반도체. 머리카락 두께의 2천분의 1 굵기인 50...

  • 1인 소비 양극화

    한 개인이 품목과 기호에 따라 자신의 소득 수준보다 높거나 낮은 소비를 동시 에 하는 ''...

  • 12nm DRAM

    회로 선폭 12나노미터(㎚·1㎚=10억분의 1m)급의 D램. 2023년 5월 18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