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NEW

경제용어사전

특별재난지역

 

대형 사고나 재난을 당해 정부 차원의 사고 수습이 필요하다고 판단된 지역. 대통령이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장(국민안전처 장관)의 건의를 받아 선포한다.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되면 해당 지역 주민들에게 지원되는 생계비와 주거안정비용, 사망·부상자에 대한 구호금 등도 국가가 70% 부담하게 된다. 정부가 피해복구에 주도적 책임을 지게 된다.

이밖에 피해 주민들의 전기요금, 건강보험료, 통신비 등 공공요금이 감면되고, 예비군 훈련 면제 등의 혜택이 추가로 주어진다.

피해 복구비용을 중앙정부가 전액 지원하고, 피해 주민은 각종 세금과 전기, 도시가스 등 공공요금을 감면받게 된다.

한편, 2020년 3월 16일 문재인 대통령이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대구 전체와 경북 경산시, 청도군과 봉화군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다. 이 지역은 코로나19 확진자의 83%, 사망자의 87%가 집중된 곳이다.

자연재해가 아닌 감염병으로 인한 특별재난지역을 선포한 것은 이때가 처음이다.

  • 특허협력조약 (PCT) 국제출원제도

    특허협력조약에 가입한 나라간에 출원인이 출원하고자 하는 국가를 지정하여 자국 특허청에 PC...

  • 톈옌[天眼, 天眼, Eye In The Sky]

    중국이 운영하고 있는 세계 최대의 전파 망원경으로 2016년 9월 25일부터 가동에 들어갔...

  • 태블릿 PC[tablet PC]

    LCD 패널에 PC기능을 합친 것으로 키보드나 마우스 대신 터치스크린 화면을 통해 조작한다...

  • 탄도미사일[ballistic missile]

    탄도미사일은 탄도를 그리며 높게 올라갔다가 낙하하며 마하(1마하=시속 1224㎞) 4~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