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유로빌

[euro bill]

유로빌은 만기가 1년 미만인 채권으로 금리는 0.5~0.8% 수준이다. 유로본드에 반대하는 독일의 입장을 고려해 영국의 신문 파이낸셜 타임스(Financial Times)가 제안한 개념이다. 독일 국채 1년물 금리가 ‘0’인 것을 고려하면 독일에게 비용 부담은 되지만 유로본드에 비해 그 규모는 실제로 크지 않다. 이에 반해 1년물 국채 금리가 5%를 조금 밑돌 정도로 높은 스페인과 이탈리아는 유로빌 발행으로 자금 조달 비용을 크게 낮출 수 있게 되는 셈이다.

  • 음극재[anode materials]

    2차전지 충전 때 양극에서 나오는 리튬이온을 음극에서 받아들이는 소재. 음극활물질이라고도...

  • 옵션[option]

    미리 정해진 가격으로 일정기간 이내 혹은 만기일에 해당 자산을 사거나 팔 수 있는 선택권...

  • 유무선통합[Fixed Mobile Convergence, FMC]

    픽스드(Fixed)는 유선을 뜻하고 모바일(Mobile)은 말 그대로 무선을 뜻한다. FM...

  • 언택트 서비스[untact service]

    언택트란 접촉을 뜻하는 콘택트(contact)에 부정ㆍ반대를 뜻하는 언(un)을 붙인 신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