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비만세

 

살을 찌게 만드는 지방, 당분등을 사용하는 식품에 대해 부과하는 세금. 비만이 개인 건강을 해치고 사회경제적 비용을 증가시킨다는 인식에 따라 도입된 세금이다. 덴마크는 2011년 10월 세계 최초로 비만세를 도입해 2.3% 이상 포화지방이 함유된 식품에 지방 1㎏당 16크로네(3천400원 상당)을 부과했으나 식품가격의 상승과 식품가계들의 폐업이 잇따르자 도입1년만에 이를 폐지했다. 헝가리도 포화지방과 당분, 나트륨이 많이 함유된 식품과 청량음료에 개당 10포린트(55원 상당)의 부가세를 매기고 있다. 우리나라의 경우에는 비만세가 비만율이 상대적으로 낮은 한국에 도입되면 저소득층의 식품 구매력 약화와 물가 인상 등의 부정적 효과를 초래할 가능성이 있다는 판단하에 비만세를 도입하지 않고 있다.

  • 브레인 시티[brain city]

    대학이 과학 인재를 길러내고 이들이 도시의 핵심 기능을 담당한다는 대학 중심의 도시를 말한...

  • 바우처 카드

    전자 바우처를 말하는 것으로 돌봄과 지원이 필요한 노인, 장애인, 산모, 아동 등에게 카드...

  • 분양면적

    아파트 현관 안쪽의 실제 사용 면적인 전용면적(베란다 면적 제외)에다 엘리베이터 계단 복도...

  • 방콕협정

    정부가 미국의 수입규제 공세에 대응,방콕협정을 확대할 움직임을 보이고 있어 주목된다. 방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