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병행증자

 

유상과 무상의 증자를 병행하는 것으로 유·무상 병행증자라고도 한다. 포괄증자와 다른점은 유상신주와 무상신주를 별도로 발행하는 데 있다. 즉, 포괄증자의 경우에 있어어느 한쪽만 인수할 수는 없다. 그러나 병행증자는 유상증자분은 1주당 인수가액을 납입시키지만 무상증자분은 이와 관계없이 무상신주를 교부하는 것이다. 예를 들면 구주 1주마다 유상을 0.8주, 무상을 0.2주의 비율로 할당해서 1백% 증자를 실시하는 경우 유상 80%, 무상20%의 1백% 병행증자라고 한다. 만약 이 경우 유상증자분에 대하여 신주인수를 포기하더라도 무상증자분의 인수권리는 하지 않는다.

  • 보험[insurance]

    잠재적 위험에 관해 관심을 갖는 회사나 개인이 보험회사에 보험료를 지불하는 대가로 손해발생...

  • 법원 연계형 조정

    법원에 접수된 소송사건을 첫 변론(준비)기일 전에 조정절차에 회부해 외부 전문조정기관으로 ...

  • 브랜드 앱[Branded Moblie Applications]

    회사의 브랜드를 알리기 위해 개발되는 모바일 앱을 말한다. 브랜드와 제품에 대해 고객과 쌍...

  • 병합상장[consolidated listing]

    시장에 나온 신주는 결산일 다음날부터는 구주와 같아지게된다. 이와 같이 신주의 권리내용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