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원심분리기

[centrifugal separator]

원심력을 이용해 핵폭탄에 필요한 고농축우라늄을 만드는 데 쓰이는 장치다. 우라늄 원석은 핵분열이 일어나는 우라늄 235를 0.7% 함유하고 있고 나머지는 우라늄 238이다. 우라늄 235보다 우라늄 238이 더 무겁기 때문에 우라늄광석을 기체화한 뒤 원심분리기를 가동하면 우라늄 238이 제거되고 우라늄 235만 남게 된다.

길이 3m, 직경 20㎝의 원심분리기에 우라늄원석을 넣고 초당 500~800m의 속도로 분리하면 우라늄 235가 90% 이상 모인 고농축우라늄을 만들 수 있다. 원심분리기 1000개 정도면 핵폭탄 1개를 제조할 수 있다. 북한은 2000년 파키스탄에서 원심분리기 20여 대를 수입했다.

  • 열돔 현상[heat dome]

    더운 고기압이 대기 중에 자리 잡은 채 지표면 부근의 열기를 가두는 현상. 대기가 정체되...

  • 유사 쌍방향 TV

    기존 케이블 TV에 디지털 시그널프로세서(DSP)와 셋톱 박스만을 설치, 일정 범위 안에서...

  • 약탈가격

    기업이 새로운 시장에 진입하거나 기존의 시장에서 경쟁자를 물리치기 위해 자신의 손실을 각오...

  • 위생 및 식물위생 조치에 관한 협정[Agreement on the application of sanitary and phytosanitary measures, SPS협정(SPS Agreement)]

    WTO 회원국간에 식품위생 및 동·식물의 검역기준이나 절차가 무역규제수단으로 이용되는 것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