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벌처펀드

[vulture fund]

부실한 자산을 저가에 인수해 상황이 호전된 후 고가로 되팔아 차익을 내는 기금 또는 회사를 의미한다. 사모펀드(PEF)형태로 바이아웃펀드 (buyout fund)의 일종이다. 벌처는 동물의 시체를 먹고 사는 대머리독수리를 뜻한다. 냉혹하지만 생태계를 유지해주는 순기능을 보유하고 있다. 벌처펀드란 이름도 이래서붙였다. 투자대상도 일시적으로 어려움에 빠진 기업의 자산이나 경영권, 부동산, 기업이나 국가의 부실채권 등 매우 다양하다. 기업의 경우 인원정리, 부동산매각, 유상증자 등의 구조조정을 통해 자산구조를 개선한 후 다시 매각한다. 투자형태별로 경영권인수형, 증권투자형, 자산인수형 등으로 구분된다. 우리나라에서는 기업구조조정 전문회사 (CRC)라고하고 1999년도에 도입됐다.

  • 받을어음[notes receivable]

    받을어음은 상품 및 제품의 매출에 대한 대가로 받은 타인발행의 약속어음 또는 타인지급의 환...

  • 비둘기파[The Doves]

    금융 분야에서 성장을 위한 저금리 기조를 중시하는 이들을 비유적으로 일컫는 용어다.

  • 비차익 거래

    비차익거래는 지수선물과는 무관하게 현물시장에서 코스피 종목 가운데 15개 이상 종목을 묶어...

  • 브래디 채권[Brady bonds]

    1980년대 초 멕시코, 아르헨티나, 브라질 등 남미 국가들이 외채상환 불능상태에 빠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