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G2

[Group of 2]

미국과 중국을 일컫는 말. 2006년 블룸버그 통신의 저명 칼럼니스트 윌리엄 페섹이“앞으로 세계경제는 G2가 주도할 것”이라며 처음 사용했다. 2008년 서브프라임 사태로인한 글로벌 경제위기 속에서 중국의 경제적 위상이 급부상하면서 G2라는 용어의 사용이 급증하고 있다. 로버트 졸릭 세계은행 총재는 2009년 3월 "세계경제가 회복하려면 미국과 중국이라는 두 개의 엔진이 주요 20개국(G20) 경제를 끌고 가야 한다"며 중국의 역할을 강조하기도 했다.

  • G-제로[G-Zero]

    전 세계를 이끌던 특정국의 영향력이 약해져 뚜렷한 주도세력이 없는 상태를 말한다. 2011...

  • GMT[glass fiber reinforced thermoplastics]

    냉연강판과 유사한 정도의 강도와 플라스틱 수준의 경량화를 동시에 만족하는 복합소재로 자동차...

  • G세대

    G세대는 푸른색을 뜻하는 ‘그린(Green)’과 세계화를 뜻하는 ‘글로벌(Global)’의...

  • GWP[Great Work Place]

    일하기 좋은 기업을 말한다. GWP는 조직 내 신뢰가 높고, 업무에 대한 자부심이 강하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