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금융안정위원회

[Financial Stability Board, FSB]

세계 금융시장 안정을 위해 1999년 4월 선진7개국 (G7) 재무장관과 중앙은행 총재 등이 모여 설립한 금융안정화포럼(Financial Stability Forum ; FSF)을 2009년 4월 G20 런던 정상합의에 따라 확대 개편해 새로 출범한 기구. 바젤위원회와 협력해 국제 금융감독기준을 만드는 또 다른 국제기구다. 우리나라를 비롯하여 G-7, 네덜란드, 스위스, 호주, BRICs, 멕시코 등 총 24개국 52개 기관이 회원사이며 각국 중앙은행 총재와 금융감독기관장들이 참석한다.

FSB는 세계적 금융위기 재발을 방지하기 위해 △시스템적으로 중요한 대형 은행(G-SIBs) 선정 및 규제 △은행 자본·유동성 규제 △장외파생상품 시장 개혁 등의 일을 수행하고 있다. FSB는 2011년 12월 씨티그룹 골드만삭스 등 세계 29개 대형 은행을 G-SIBs로 선정한 바 있다.

  • 근저당권말소

    채무를 전액 상환 후 근저당권을 말소(해지)하는 절차로서 채무자 또는 근저당권설정자가 관할...

  • 기업실적

    기업실적은 "어떤 기업이 얼마만큼 팔아 어느정도 이익을 올렸는가"를 나타내는 말이다. 구체...

  • 가스액화연료[gas to liquids]

    천연가스를 화학적·물리적으로 가공해 상온에서도 사용이 가능하게 만든 액체 상태의 석유다.

  • 광전효과[photoelectric effect]

    물질이 빛을 흡수했다가 광전자(光電子)를 방출하는 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