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탄소성적표지

[carbon labelling]

제품생산과정에서 발생된 탄소의 총량 (탄소발자국)을 제품에 라벨 형태로 표기하는 제도. 제품 또는 서비스의 생산·수송·유통·사용·폐기 등 전과정에서 발생한 이산화탄소의 총량(탄소발자국)을 제품 겉면에 표기하도록 하고 있다. 영국을 비롯한 스웨덴, 미국, 캐나다 등에서 현재 시행되고있으며 우리나라에서는 2009년 2월부터 시행되고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탄소성적표지라고 한다.

  • 통역사[interpreter]

    특정 언어를 다른 언어로 변환하는 업무를 수행하는 사람이다. 이들이 제공하는 통역의 종류로...

  • 특허괴물[patent troll]

    제조, 서비스 등의 생산 활동은 하지 않고 특허를 매입한 뒤 특허를 침해한 기업을 상대로...

  • 택스 갭[tax gap]

    마땅히 내야 함에도 납세자들이 내지 않은 세금. 납세자들이 모든 세금을 제대로 납부할 경우...

  • 통화채

    통화조절용 채권의 줄임말. 통화당국이 시중에 돈이 지나치게 많이 풀려 있을 때 발행하여 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