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키코

[KIKO option]

통화옵션거래의 한 방식. 환율이 아래 위로 일정한 범위 내에 있을 경우 시장가보다 높은 지정환율(행사가)로 외화를 팔 수 있는 통화옵션이다.

또한 환율이 지정한 범위 하단을 내려가면 계약이 무효(녹아웃 배리어)가 돼 기업은 손실을 입지 않는다.

그러나 환율이 급등해 지정환율 상단 (녹인 배리어 knokc-in barrier)를 넘어가면 계약금액의 2, 3배를 시장가보다 낮은 지정환율로 팔아야 돼 기업이 손실을 입게 된다. 환리스크를 헤징하기 위한 방안으로 활용되고 있으나 환율급등시에는 엄청난 손실을 초래하기도 한다.

  • 켄타우로스[centaurus, BA2.75 variant]

    켄타우로스(BA2.75 변이)는 스텔스 오미크론으로 알려진 BA.2의 하위 변이. B...

  • 크릭 사이클[cric cycle]

    일본이 지난 10년 동안 경제 위기에 가식적(rhetoric)으로 대응해 위기(crisis...

  • 캐피털 게인[capital gain]

    증권, 선물계약과 옵션 등을 포함한 자본자산의 거래를 통한 매입가격과 매각가격의 차이에 의...

  •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업체[cloud service provider]

    클라우드 컴퓨팅 인프라, 플랫폼 또는 소프트웨어를 제공하여 기업이나 개인이 IT 인프라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