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테라급 STT-M램

 

테라(tera)는 1조 비트(bit)의 데이터를 저장할 수 있는 용량이다. 현재 세계 반도체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기가''(giga)보다 1000배나 용량이 크다. 1기가비트 칩에 DVD급 영화 10여 편을 저장할 수 있는 데 비해 1테라비트 칩에는 DVD급 영화 1250편을 저장할 수 있다.

''STT-M램''은 이 같은 테라급 용량을 구현할 수 있는 반도체다. D램과 달리 자기(磁氣)적 성질을 이용하기 때문에 저장용량을 무한대로 늘릴 수 있고 데이터 처리속도도 D램보다 10배 이상 빠르다. 칩 크기도 D램에 비해 10분의 1로 줄일 수 있다. 이 때문에 STT-M램은 인간의 두뇌에 버금가는 ''꿈의 반도체''로 불린다.

  • 티파티[Tea Party]

    미국에서 정부의 건전한 재정 운용을 위한 세금 감시 운동을 펼치고 있는 시민중심의 신생 보...

  • 탐사개발비용[intangible drilling and development cost]

    탐방, 매몰오일과 가스 시추공의 개발에 필요한 핵심분석, 분쇄, 유전맥 탐사, 기술, 연료...

  • 탄소 포집·활용·저장[Carbon Capture, Utilization and Storage, CCUS]

    산업 공정이나 발전소 등에서 발생하는 CO2를 포집(capture)한 후 압축·수송 과정을...

  • 테라비트[terabit]

    10조 비트를 말한다. 1테라비트 메모리 안에는 콤팩트디스크(CD) 1500장 이상의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