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인적분할

 

기존 (분할)회사 주주들이 지분율대로 신설 법인의 주식을 나눠 갖는 방식의 기업분할. 따라서 인적분할은 주주구성은 변하지 않고 회사만 수평적으로 나눠지는 수평적 분할이라고 할 수 있다.

주식매수청구권 행사가 없어 기업들이 자금 부담을 더는 측면에서 선호한다. 주주들로선 존속법인과 신설 법인 간 주식배정 비율 산정이 중요하다.

상장사의 경우 이해관계가 부딪치는 많은 주주들을 설득하기에도 유리한 것으로 평가된다. 분할하게 되면 법적으로 독립된 회사가 된다.

인적분할이 되면 법적으로 독립된 회사가 되며 분할 후 곧바로 주식을 상장할 수 있다. 주주가 사업회사 주식을 투자회사 주식으로 교환, 지배력을 강화할 수 있기 때문에 지주회사로 전환하는 기업들이 선호한다.

한편 물적분할의 경우 분할회사(기존회사)가 새로 만들어진 회사의 주식을 소유하게 된다. 즉 인적분할과 물적분할의 차이는 신설법인의 주식의 소유권이 기존회사의 주주와 기존회사 중 누구에게 주어지느냐에 달려 있다.

관련어

  • 원가기준[cost basis]

    감가상각과 자본이득 또는 손실을 계산할 때 사용하는 자산의 원래 가격. 이는 보통 구입가격...

  • 여미족[Yummy, young urban male]

    대도시에 거주하며 럭셔리 상품 구매의사가 강한 남성 소비자. 여미족은 패션에 민감한 대도시...

  • 이동평균수렴·확산지수[Moving Average Convergence & Divergence, MACD]

    수익폭이 줄어 드는 이동평균성의 후행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1979년 Gerald App...

  • 외부위탁운용관리[outsourced chief investment officer, OCIO]

    기관투자가가 자산배분 목적으로 자산 일부를 증권사와 자산운용사 등 외부기관에 맡기는 것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