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상환우선주

[redeemable preferred stock]

특정기간(통상 5년)동안 우선주의 성격을 가지고 있다가 기간이 만료되면 발행회사에서 이를 되사서 소각을 하도록 한 주식을 말한다. 사실상 부채이지만 재무제표 상엔 자본으로 분류된다. 보통주의 25% 이내에서 발행할 수 있으며, 보통주보다 배당금을 1% 정도 더 받는 대신 의결권이 없다. 그러나 배당을 못 받은 경우에는 의결권을 가진다. 은행이 발행한 상환우선주 중 상환기간이 30년 이상인 것은 기본자본, 30년 미만은 보완자본으로 인정 받는다.

관련어

  • 선순위부채[senior debt]

    회사의 파산시 보통 채무나 주주지분보다 우선해서 채무변제권리를 보장받는 대부금 또는 채무증...

  • 신용장[letter of credit, LC]

    신용장은 은행이 수입상이나 해외 여행자의 일정한 금액이나 기간 동안 보증하기 위해 발행하는...

  • 스마트팜[Smart Farm]

    사물인터넷(IoT) 등을 통해 수집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최적의 생육환경을 자동으로 제어...

  • 스토킹 처벌법

    스토킹범죄의 처벌 및 그 절차에 관한 특례와 스토킹범죄 피해자에 대한 보호절차를 규정한 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