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대안입찰

[alternative tender]

대안입찰은 정부가 발주하는 1백억원 이상 대형 공사 중 정부의 원안과 달리 입찰자가 별도로 마련한 대안을 제시해서 입찰하는 방식을 말한다. 이때 대안은 정부가 작성한 설계서상의 공종 중에서 대체가 가능한 공종에 대하여 기본방침을 변경하지 않고 정부 설계보다 기능이나 효과가 뛰어나다고 판정될 때만 인정된다. 또 예정가격이 정부 원안보다 낮고 공사기간도 짧아야 한다.

대안입찰은 ‘대형공사계약에 관한 예산회계법 시행령 특례규정’에서 허용되고 있다. 이같은 대안입찰을 허용하는 것은 민간기업의 창의를 살리고 기술발전을 정부공사에 수용하기 위한 것이다. 대안입찰을 받은 정부는 원안을 살리면서 최저가로 입찰한 기업과 대안입찰가격을 제시한 기업을 비교해 선정한다. 대형공사의 경우는 대안입찰 외에 설계시공 일괄입찰(턴키베이스) 등 다양한 방식을 허용해 시공자에게 공법상의 탄력성을 주고 있다.

  • 디파이[decentralized finance, DeFi]

    블록체인 기술을 바탕으로 한 탈중앙화 금융을 말한다. 금융회사를 끼지 않고 결제, 송금, ...

  • 디지털 정보 디스플레이[Digital Information Display, DID]

    공항이나 호텔, 전시관 등 공공장소에서 정보 및 광고 등을 제공하는 디스플레이. 정보용 모...

  • 당좌대출[overdrafts]

    은행과 당좌거래를 하고 있는 업체가 예금잔액을 초과해 일정 한도까지 어음이나 수표를 발행하...

  • 대분열 시대[the great divergence]

    미국과 미국 이외의 주요경제국인 EU, 중국, 일본 등이 저금리기조에 대한 동조화를 포기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