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환경친화적 차종

 

자연을 먼저 생각하는 자동차란 뜻으로 국내에서는 1995년 환경친화적 산업구조로의 전환촉진에 관한 법률제정이 추진되며 쓰이기 시작했다. 리사이클링, 저공해, 고연비, 저소음, 저진동 등 모든 환경 부문을 만족시키기 위해 연구개발되는 차를 환경친화적 차종이라고 부른다. 이 부문의 대표 차종으로는 전기차, 태양광차, 액화천연가스차, 하이브리드차 등이 개발되고 있으며 기존 휘발유와 디젤을 연료로 하는 차량들도 일부 환경친화적 차종으로 연구되고 있다.

휘발유차는 연료직접분사방식이 실용화 단계에 들어갔으며 디젤 부분은 매연저감장치와 유해물질 저감촉매장치 등이 개발되고 있다. 자동차의 환경친화론은 1980년 후반부터 미국에서 거론돼 1993년 일본 제30회 도쿄 모터쇼에서 본격화되기 시작했다. 당시 일본은 인간·지구·자동차란 주제로 환경개선이란 이미지의 에콜루션(ecolution)이란 용어를 만들어냈다. 이는 환경(에콜로지)과 진화(이볼루션)의 합성어다.

  • 합성천연가스[synthetic natural gas, SNG]

    석탄을 고온, 고압에서 가스화한 후 정제 및 메탄합성공정을 거치면, 천연가스(주성분 메탄)...

  • 황반주름

    황반 위에 딱딱한 섬유성 막이 자라나는 질환으로 망막전막증이라고도 부른다. 망막전막...

  • 하르츠위원회[Hartz Committee]

    ‘어젠다 2010’을 위해 슈뢰더 전 총리의 적록 연립정부가 15명의 전문가로 구성한 노동...

  • 활력 곡선[vitality curve]

    잭 웰치 전 GE 회장이 사용한 인사 시스템이다. 활력 곡선을 이용해 조직 구성원을 평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