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총액인수

 

기업이 주식이나 채권을 발행할 경우 주간사회사 역을 맡은 금융회사 발행 주식이나 채권을 자기 명의로 전액 사들이는 것을 말한다. 금융회사는 많은 자금을 필요로 할 뿐만 아니라 매출하기까지의 기간 동안 인수증권 또는 매도잔량을 보유하여야 하므로 다른 방식에 비하여 간사회사의 위험부담이 큰 대신 높은 수수료를 받을 수 있다. 발행회사 입장에서는 비용은 더 소요되지만 미발행 위험에서 벗어나고 필요한 자금을 조달할 수 있다.

  • 천안문 사태

    정치개혁을 주장하던 후야오방 총서기의 사망을 계기로 촉발된 대학생과 시민의 정치개혁·민주화...

  • 착용로봇[wearable robot]

    옷처럼 몸에 착용하고 동작 의도에 따라 근력을 증폭시켜 작업능력을 더해주는 로봇이다. 착용...

  • 차팅[charting]

    투자분석가들은 개별주식뿐만 아니라 전체 시장의 거래량과 가격을 평가하기 위하여 차트를 이용...

  • 초소형 미세공정 시스템[micro electro mechanical systems, MEMS]

    반도체 공정기술과 미세가공기술을 조합해 마이크론미터(100만분의 1) 이하 초미세 구조물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