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차액관세

 

차액관세는 특정 물품의 수급 불안정으로 야기되는 가격의 급격한 변동을 막고 국내가격을 안정시킨다는 목적하에 국내시장의 수급조절을 위해 부과하는 관세이다. 즉, 수입물품의 기준가격을 미리 정하여 그 기준가격과 과세가격과의 차액을 관세로 부과하는 제도다. 이와 같이 관세가 조절됨으로써 수입물품의 국내가격은 기준가격 수준에서 안정될 수 있는 것이다.

  • 최저한세율

    각종 공제를 받아도 최소한 내야 하는 세금. 각종 비과세·감면 조치로 세금이 지나치게 낮아...

  • 창고증권[warehouse receipt]

    창고에 보관을 위해 보존된 재화와 상품을 목록하는 문서. 영수증은 물리적인 상품을 전달하는...

  • 체크카드

    직불카드와 신용카드의 기능을 혼합한 카드. 예금계좌 잔액범위내에서 사용한다는 점은 직불카드...

  • 최초 주택구입자 자금지원제

    2001년 7월부터 시행된 제도로 대출자격은 만 20세 이상 무주택세대주(단독 세대주 포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