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증시안정기금

[stock market stabilization fund]

증시가 급락할 경우 이를 막기위해 주식 매입에 나설 목적으로 조성되는 공공기금. 나라에 따라 운영형태나 자금조달 방식 등에서 차이가 조금씩 나지만 기본적인 목적은 같다.

우리나라의 증시안정기금은 1990년 5월 출범했으며 상장기업의 출연으로 4조원의 자금을 단계적으로 조성, 주식을 사들였으며 1995년 6월 주식매입을 재개했었다. 증안기금은 시장개입시 투자심리안정이라는 설립취지에 맞춰 시장파급효과가 큰 종목들을 중심으로 지수관리에 주안점을 두어왔다. 대형제조업주, 금융주, 국민주 등을 주로 매입대상으로 정했으며 미수 및 미상환매물 등 악성 매물을 소화해 침체증시에 숨통을 터놓기도 했다.

관련어

  • 자기신체사고담보

    보험 가입자가 자동차를 운전할 때는 물론 주차 등 관리를 하는 과정에서 발생한 사고에 대해...

  • 직무배치[job placement]

    직무에 개개인의 능력을 조화시키도록 하는 배치. 경영자의 요구와 근로자의 요구를 모두 충족...

  • 자본 환원율[cap rate]

    상업용 빌딩에서 1년 동안 얻는 순임대수입을 빌딩거래 가격으로 나눈 것으로 투자 대 수익 ...

  • 제너럴비전[General Vision, GV]

    미국의 인공지능(AI) 반도체인 뉴로모픽칩 설계업체. 미국의 인텔과 기술 라이선스 계약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