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증시안정기금

[stock market stabilization fund]

증시가 급락할 경우 이를 막기위해 주식 매입에 나설 목적으로 조성되는 공공기금. 나라에 따라 운영형태나 자금조달 방식 등에서 차이가 조금씩 나지만 기본적인 목적은 같다.

우리나라의 증시안정기금은 1990년 5월 출범했으며 상장기업의 출연으로 4조원의 자금을 단계적으로 조성, 주식을 사들였으며 1995년 6월 주식매입을 재개했었다. 증안기금은 시장개입시 투자심리안정이라는 설립취지에 맞춰 시장파급효과가 큰 종목들을 중심으로 지수관리에 주안점을 두어왔다. 대형제조업주, 금융주, 국민주 등을 주로 매입대상으로 정했으며 미수 및 미상환매물 등 악성 매물을 소화해 침체증시에 숨통을 터놓기도 했다.

관련어

  • 집게바닥형

    하락추세에 있던 두개 또는 그 이상의 캔들이 더 이상 저점을 갱신하지 못하면서 저가를 이전...

  • 주인-대리인 문제[principal-agent problem]

    계약관계에서 권한을 위임하는 사람을 주인(principal)이라고 하며 권한을 위임받는 사...

  • 자기공명영상장치[nuclear magnetic resonance, MRI]

    분자내의 수소와 질소, 탄소 사이의 거리와 각도를 측정해 컴퓨터 연산을 거쳐 3차원 영상으...

  • 잘라파고스[Jalapagos]

    일본(Japan)과 갈라파고스(Galapagos)의 합성어. 갈라파고스는 육지로부터 멀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