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의무전환사채

[mandatory CB]

전환사채(CB)는 투자자가 주식전환 혹은 원리금의 현금상환을 마음대로 선택할 수 있다. 의무전환사채도 전환사채의 일종이지만 반드시 주식으로 전환하는 것을 조건으로 발행된다는 점이 특징이다. 주가가 떨어질 경우에도 반드시 주식으로 전환해야 하는 만큼 투자손실을 볼 수도 있다. 반면 기업 입장에서는 발행과 동시에 자본으로 잡을 수 있는 이점이 있다. 이 때문에 국제결제은행(BIS) 기준 자기자본비율을 높여야 하는 금융기관들에서 인기가 높다.

  • 유토리 세대[ゆとり]

    유토리세대는 1987에서 2004년 일본에서 태어나고 자란 세대. 우리나라 말로 여유를 뜻...

  • 온디맨드[on-demand]

    모바일을 포함한 정보통신기술(ICT) 인프라를 통해 소비자의 수요에 맞춰 즉각적으로 맞춤형...

  • 원디램[OneDRAM]

    휴대폰의 통신과 데이터처리 담당 프로세서를 서로 연결해주는 듀얼포트램과 모바일 D램을 하나...

  • 예상 인플레이션과 디플레이션

    국채 금리 등을 이용해 산출하는 장래의 물가 수준에 대한 예측치다. 한 나라의 경제성장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