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외화예금

[foreign exchange deposit]

우리나라 사람이나 국내에 거주하는 외국인이 달러,엔 등 외화로 맡겨놓는 예금이다. 요즘처럼 환율이 급등할 때는 외화예금을 들어두면 이자수익 뿐 아니라 환율상승에 따른 이익을 볼 수 있다. 가령 외화정기예금의 경우 이율은 연 4.8%대(3개월만기)이지만 환율이 달러당 25원만 상승해도 이자수익과 환차익을 합쳐 연8.0%의 수익율을 기대할 수 있다. 특히 해외에 정기적으로 송금해야 하는 유학생 부모들은 거주자 외화예금에 가입해 두는게 좋다. 그렇다고 너무 많은 돈을 외화예금에 넣어 두어도 바람직하지 않다. 환율이 떨어지면 그만큼 손해를 보기 때문이다. 전문가들은 앞으로 1년 동안 보낼 돈의 50% 정도만 달러화로 바꿔 외화예금에 넣어두는 것이 안전하다고 충고한다.

  • 연금저축

    개인이 노후를 대비하여 가입하는 상품. 연금저축은 운용기관에 따라 연금저축신탁(은...

  • 연기연금제도

    국민연금 수령연령인 60세에 도달했지만 소득이 있어 국민연금을 나중에 받고 싶은 경우 수령...

  • 일반공모증자제

    주식청약제도의 단점을 보완, 일반 주식투자자들도 유상증자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하는 제도로 ...

  • 의약품실사상호협력기구[The Pharmaceutical Inspection Convention and Pharmaceutical Inspection Co-operation Scheme, PIC/S]

    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기준(GMP)과 실사의 국제 조화를 주도하는 국제 협의체로 19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