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외화예금

[foreign exchange deposit]

우리나라 사람이나 국내에 거주하는 외국인이 달러,엔 등 외화로 맡겨놓는 예금이다. 요즘처럼 환율이 급등할 때는 외화예금을 들어두면 이자수익 뿐 아니라 환율상승에 따른 이익을 볼 수 있다. 가령 외화정기예금의 경우 이율은 연 4.8%대(3개월만기)이지만 환율이 달러당 25원만 상승해도 이자수익과 환차익을 합쳐 연8.0%의 수익율을 기대할 수 있다. 특히 해외에 정기적으로 송금해야 하는 유학생 부모들은 거주자 외화예금에 가입해 두는게 좋다. 그렇다고 너무 많은 돈을 외화예금에 넣어 두어도 바람직하지 않다. 환율이 떨어지면 그만큼 손해를 보기 때문이다. 전문가들은 앞으로 1년 동안 보낼 돈의 50% 정도만 달러화로 바꿔 외화예금에 넣어두는 것이 안전하다고 충고한다.

  • 아케이드 게임[arcade game]

    오락실이라고 하는 게임기 업소에서 즐기는 전자오락 게임의 총칭. 성인용 게임장이나 오락실 ...

  • 연결개발[connect & development, C&D]

    기획부터 개발까지 회사 내부에서 모두 추진하는 독자 개발 모델과 달리 외부 기술과 아이디어...

  • 열수력종합효과실험

    고온 고압으로 가동되는 원자로의 냉각 성능을 결정짓는 냉각재의 움직임과 열 전달현상을 점검...

  • 에뮬레이터[emulator]

    일종의 컴퓨터 통신 프로그램. 이 프로그램은 공중통신망과 연결된 개인 PC와 상대 컴퓨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