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바이오 리팩토링

[Bio-refactoring]

기술은 기존 미생물의 특성이 아닌 새로운 기능을 부여하기 위해 미생물을 재설계하는 기술이다.

2024년 4월 22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정부출연연구기관인 세계김치연구소(소장 장해춘)는 식품 제조 과정에서 폐기물로 버려지는 양배추의 부산물을 생분해성 플라스틱으로 자원화하는 '바이오 리팩토링 기반 업사이클링 기술'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생분해성 플라스틱은 일정한 조건에서 자연계에 존재하는 미생물 등에 의해 완전히 분해될 수 있는 플라스틱을 말한다.

전 세계 양배추와 기타 배추속 작물의 연간 생산량은 7200만톤이며 약 30% 이상은 수확 후 제조·유통 단계에서 폐기돼 환경오염은 물론 산업계에서 폐기물 처리비용이 크게 발생하고 있는 실정이다.

바이오 리팩토링 기반 업사이클링 기술은 양배추 뿐 만 아니라 김치 제조에 사용하는 배추, 양파 등 다양한 농식품 부산물에도 적용할 수 있다. 연간 100억 원으로 추정되는 김치 가공 부산물 처리비용을 절감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 바이오스탬프[biostamp]

    신체부착가능 센서를 반창고나 스티커, 문신처럼 피부에 붙여 몸의 건강상태를 모니터링하는 기...

  • 비축유

    정부가 유가 급등이나 공급중단에 대응하기 위해 비축해 두는 석유. 국제에너지기구(In...

  • 복잡성 관리

    기업이 커지면 제품 및 서비스 종류가 늘어나고 고객층과 영업 지역도 다양해진다. 이로 인해...

  • 밴드왜건 효과[bandwagon effect]

    밴드왜건은 행렬을 선도하는 악대차다. 악대차가 연주하면서 지나가면 사람들이 모여들기 시작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