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베어마켓

[bear market]

주가를 비롯한 자산 가격이 하락하고 있거나 하락할 것으로 예상되는 약세장을 뜻하는 말로, 하락장을 곰에 비유한 말이다. 즉, 베어 마켓은 곰처럼 매우 느린 ‘거래가 부진한 약세 시장’을 의미한다. 반대로 장기간에 걸친 주가 상승이나 강세장은 ‘불 마켓’이라고 하며 황소에 비유한다.

또한 ‘불(bull)’은 전반적인 시장보다 특정한 주식과 관련해 그 주식의 가격 및 시장에서의 주가가 상승하고 있다고 판단하고 행동하는 투자자를, ‘베어(bear)’는 환 시세나 시장에서의 주가가 하락하고 있다고 판단하거나 하락할 것이라고 예상하고 행동하는 투자자를 지칭하기도 한다.

증시에 황소와 곰이 등장하게 된 기원에 관해선 여러 설이 분분하다. 그중에서도 가장 유력한 것은 황소와 곰이 서로 싸우도록 부추기는 미국의 전통 스포츠에서 유래했다는 설이다.

황소는 뿔을 밑에서 위로 치받으며 공격해 상대를 제압하는 것이 마치 주가가 밑에서 위로 올라가는 강세장의 모습을 연상시킨다. 반대로 곰은 공격할 때 자신의 앞발을 위에서 아래로 내리쳐 주가가 위에서 아래로 곤두박질치는 약세장을 떠올리게 한다는 것이다.

관련어

  • 버블 현상[bubble phenomenon]

    거품현상이라고도 한다. 거품이란 실체는 없으면서도 겉으로는 크게 부풀어오르는 성격이 있다....

  • 비즈니스 서비스 제공업체[Business Service Provider]

    비즈니스 서비스 제공업체(Business Service Provider)란 응용 소프트웨어...

  • 바이오CMO[bio-contract manufacturing organization, bio-CMO]

    의뢰 받은 의약품을 대신 생산해 주는 기업을 말한다. 전자업계의 OEM이나 반도체의 파운...

  • 버블세븐

    정부가 아파트 값에 거품이 끼어 가격붕괴가 시작될 것이라고 예상한 7개 지역. 서울 강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