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사전지정운용제

[default option]

가입자가 직접 운용할 수 있는 퇴직연금이 운용 지시 없이 방치되고 있으면 회사와 근로자가 사전에 지정한 방법으로 운용되도록 하는 제도다. '디폴트 옵션'이란 이름으로도 널리 알려져 있다.

사전지정운용제는 미국, 영국, 호주 등 영미권 국가가 선제 도입해 퇴직연금의 장기 운용성과 개선에 기여하고 있다. 한국도 자산운용 활성화를 통해 퇴직연금자산의 고질적인 문제인 낮은 수익률을 끌어올리고자 도입을 결정했다.

우리나라에선 2022년 7월 도입할 예정으로 디폴트옵션의 적격상품군에는 TDF, 밸런스펀드, 인프라(SOC)펀드 등이 포함될 것으로 예상된다. 자동으로 자산을 배분하거나 주기적으로 투자 대상을 조정하는 상품이다.

관련어

  • 수소법 개정안

    `수소경제 육성 및 수소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의 개정안. 발전사들이 일정 비율 이상의 수...

  • 수소충전소[Hydrogen station]

    휘발유나 경유를 주유하는 주유소 (gas station) 대신 미래 청정에너지로 불리는 수...

  • 사물인터넷[Internet of things, IoT]

    유·무선 통신망으로 연결된 기기들이 사람의 개입 없이 센서 등을 통해 수집한 정보를 서로 ...

  • 세계수준의 연구중심대학육성 사업[World Class University]

    세계 연구 역량이 높은 우수 해외학자를 유치ㆍ활용하여, 국내 대학의 교육ㆍ연구경쟁력을 세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