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실내공기질 관리법 시행규칙

 

운송사업자들이 보유 차량의 20%에 해당하는 차량(최대 50대)의 차내 공기질을 1년에 한 번 이상씩 측정해 보고하도록 하는 규칙. 시외·고속버스, 고속철도 등 실내공기를 청결하게 관리한다는 취지에 따라 2020년 4월부처 시행에 들어갔다.

환경부는 공기질 측정을 요구하며 전문 대행업체에 맡기거나, 운송사업자가 기계를 구매한 뒤 자체적으로 측정해 보고할 것을 주문했다.

차내 공기질 측정은 차량이 출발해 목적지에 도착할 때까지 5분 간격으로 기기를 통해 데이터를 수집·기록·통계 처리하는 방식으로, 상당한 수준의 기술력을 요구한다. 당연히 비용도 비싸다. 전문 대행업체를 통해 측정을 의뢰할 경우 차량당 2시간 측정에 40만~50만원의 비용이 든다. 대부분 업체가 측정해야 하는 기준인 50대로 보면 업체당 2500만원가량의 비용이 발생하는 셈이다.

  • 석유생산자담합금지법[No Oil Producing and Exporting Cartels Act 2019, NOPEC2019]

    석유수출기구(OPEC)가 원유 생산을 제한하려 하거나 가격을 정해놓을 경우 미국정부가 이를...

  • 신주인수권[warrant]

    보통주를 일정한 가격에 살 수 있는 권리다. 신주인수권부사채(BW) 소유자에게 부여하는 옵...

  • 승강기 회생자동장치[elevator regenerative braking system]

    승강기 회생제동장치는 승강기 운행 중 모터가 발생시키는 전력을 버리지 않고 재활용하는 장치...

  • 상황인식 컴퓨팅[context-aware computing]

    대화 상대의 상황이나 문맥을 파악하는 기술. 컴퓨터의 가상공간에서 현실의 상황을 정보화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