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프로수르

[Prosur]

이르면 2019년 상반기에 결성된 친미 우파 동맹을 말한다.
좌파 남미국가연합인 우나수르(Unasur)에 대항해 결성된 것으로 우나수르에서 탈퇴한 브라질, 콜롬비아, 칠레, 아르헨티나, 파라과이, 페루, 에콰도르 등 7개 국가가 주축이다.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 ‘친미’ 등을 표방하고 있다.

이들 국가는 친미외교노선과 친시장 경제정책을 표방한다.
그간 남미에서는 아르헨티나의 페로니즘으로 대표되는 좌파 포퓰리즘 정권들이 오랜 기간 대세를 이뤘다. 하지만 2016년부터 브라질 아르헨티나 등 중남미 주요 경제대국이 우파 정권으로 갈아타면서 빠르게 기조가 바뀌고 있다. 특히 최근 베네수엘라 좌파 정권이 자국의 우파 세력을 탄압하는 것이 이들 국가를 결집시키고 있다는 분석이다.

관련어

  • 핑크칼라[Pink collar]

    생계를 꾸려기 위해 일터로 뛰어든 여성을 뜻하는 말로 화이트칼라나 블루칼라와 대비해 만들어...

  • 필라델피아 반도체지수[Semiconductor Sector Index, SOX]

    미국 동부의 필라델피아 증권거래소가 지난 1993년 12월부터 산정, 발표해 온 "반도체업...

  • 포주엘로스 염호[Pozuelos]

    아르헨티나 살타(Salta)주 해발 4000m고도에 있는 염호. 리튬 매장량이 150만...

  • 폐기물 예치금제

    맥주병이나 깡통, 세제 용기 등 재활용이 가능한 물품을 생산업자가 다시회수하게 하기 위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