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저체온증

 

몸 중심부 체온이 35도 미만으로 떨어지며 생기는 증상. 초기에는 심하게 몸을 떤다. 체온이 32도 미만으로 내려가면 기억력과 판단력이 흐려져 의식을 잃게 된다. 30도 이하가 되면 심장에 무리를 줘 사망에 이를 위험이 크다.
특히 영유아, 만성 질환자, 노인에게 위험하다. 노인은 추위로부터 몸을 보호하는 체지방이 적고 대사율이 떨어져 열을 잘 발생시키지 못한다. 영유아는 체표면적이 넓고 피하지방이 부족해 열이 쉽게 빠져나간다. 고혈압, 당뇨병, 말초혈관 질환 등을 앓고 있는 환자는 혈관이 체온 조절 기능을 제대로 하지 못해 저체온증에 취약하다.

땀에 젖은 옷을 그대로 입거나 젖은 신발을 신고 차가운 바람에 장시간 노출되면 체온을 쉽게 빼앗긴다. 저체온증 위험이 커진다. 저체온증이 의심되는 환자가 발생했다면 체온이 떨어지는 것을 막는 게 중요하다. 즉시 따뜻한 곳으로 옮겨 젖은 옷을 벗기고 마른 담요, 침낭 등으로 체온을 높여야 한다. 중심체온을 올리기 위해 겨드랑이, 배 등에 핫팩이나 더운 물통을 올려놓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이후 병원으로 이송해야 한다.

  • 중도금대출

    은행이 시공사의 보증과 후취담보 (주택준공시 1순위 근저당권설정) 조건으로 취급하는 주택관...

  • 제로TV[zero TV]

    TV를 보지 않거나 보더라도 전통적 형태의 TV수상기를 통한 것이 아니라 스마트폰, 태블릿...

  • 전국은행연합회[Korean Federation of Banks]

    1984년 전국 은행협회가 개편 발족한 사단법인. 시중은행, 지방은행, 특수은행, 개발기관...

  • 자유방임[laissez faire]

    정부의 경영, 경제 간섭이 최소화되어야 한다는 주의. 애덤 스미스는 국부론에서 모든 사람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