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비자추첨제

[Diversity Immigrant Visa Program]

미국으로 이민을 계획하고 있는 전세계인을 대상으로 신청서를 받은 뒤 무작위로 추첨하여 당첨자를 선정해 영주권을 주는 제도다.

2017년 11월 1일 (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뉴욕 맨해튼에서 발생한 트럭테러 용의자를 비판하는 과정에서 미 국무부의 추첨 영주권 취득 방식인 "현행 비자 추첨제를 폐지하고 성과에 기반한 방식으로 대체해야 한다"며 이를 "다양성 비자 추첨 프로그램(Diversity Visa Lottery Program)"이라고 트위터에 올렸다. 그러나 NBC뉴스에 따르면 이 방식의 정확한 명칭은 '다양성 이민 비자 프로그램'(Diversity Immigrant Visa Program)이다.
미국은 매년 최대 5만건 정도의 다양성 이민 비자를 발급하고 있다.

  • 비금융주력자

    계열회사 중 비금융회사의 자본 총액이 해당 회사 전체 자본 총액의 25% 이상이거나 비금융...

  • 버핏 지수[Buffett Indicator]

    미국 증시 전체 시가총액을 GDP(국내총생산)로 나눈 것. '오마하의 현인'으로 불리...

  • 반향효과[Echo Effect]

    미국 테러사태에 따른 영향이 본격화되면서 ''반향효과(反響效果)''라는 용어가 자주 눈에 ...

  • 베이퍼웨어[vapor ware]

    소프트웨어 분야에서 아직 개발되지도 않은 가상제품을 미리 발표하는 것을 말한다. 이는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