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드래프트 제

 

전직을 희망하는 엔지니어가 자신이 보유한 기능, 희망하는 보직 등을 입력하면 채용 희망 기업들이 연봉 등을 제시하여 채용하는 방식.

2017년 일본의 구인사이트 운영 업체인 리브센스는 프로 스포츠에서 각 팀이 선수의 경력과 특징을 살핀 뒤 뽑고 싶은 선수를 지명하는 드래프트제의 특징을 모방한 전직중개 사이트를 도입했다.

일본에서 일반적인 알선업체를 이용하게 되면 서류심사와 면접을 거쳐 최종 단계에서 기업과 연봉 등의 조건을 협의한다. 드래프트제를 활용한 전직 사이트를 이용할 경우엔 실력을 바로 평가받아 기업과 임금 수준을 협상할 수 있다. 이전 직장에서 받던 금액을 토대로 정해지는 과거의 연봉 산정 방식과 크게 다른 수준의 임금을 받는 것도 가능하다.

경력직뿐 아니라 대졸 취업에도 비슷한 서비스가 잇따라 도입되고 있다. 오사카에 있는 벤처기업 아이플러그가 운영하는 오퍼박스에선 학생들이 자신의 경험을 담은 이력서와 동영상, 사진 등을 올리면 기업이 채용을 제의해 면접이 치러지도록 했다. 이 사이트에는 2019년 졸업 예정인 대학 3학년 학생 2만여 명이 회원으로 등록했다.

  • 대주[stock loan, lending stock]

    대주는 신용거래의 일종으로 고객이 증권회사로부터 주식을 빌려 매각했다가 일정 기간 후 같은...

  • 대체부품 인증제

    자동차 제조사가 차를 만들 때 사용하는 부품과 유사한 품질의 부품(대체부품)을 저렴한 가...

  • 덕용상품

    값에 비하여 쓰기에 편하고 이익이 많은 상품을 말한다. 1994년말 등장한 프라이스 클럽,...

  • 디제라티[digerati]

    디지털(digital)과 지식계급을 뜻하는 리테라티(literati)의 합성어로 새로운 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