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수소위원회

[Hydrogen Council]

같은 비전과 장기적인 수소 목표를 가진 에너지, 운송 및 산업 분야 기업이 에너지전환을 장려하기 위해 결성한 국제적인 협의체.

전세계 주요 완성차, 에너지 기업 등 13개 업체가 모여 2015년 파리기후변화협약의 목표를 성공적으로 이행하기 위해 2017년 1월 17일 세계경제포럼(World Economic Forum) 개최 기간 중 설립했다.

수소위원회 회원사엔 현대차를 비롯해 가와사키, 다임러, 토요타, 로얄 더치쉘, 린데그룹, BMW, 알스톰, 앵글로아메리칸, 에어리퀴드, 엔지, 토탈, 혼다 등이 포함됐다.

수소위원회는 국제사회에 수소연료 사용을 요청하고 수소차 등 수소연료 상용화를 주도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 소난골 프로젝트[Sonangol drillship project]

    앙골라 국영석유회사인 소난골(Sonangol)이 2013년 대우조선에 두척의 드릴십 건조를...

  • 슈퍼마이크로[Supermicro, SMCI]

    슈퍼마이크로는 대만계 미국인 찰스 량(梁見後)이 세운 서버 업체다. 주로 중국 내 하청업체...

  • 생태관광[eco-tourism]

    환경피해를 최소화하면서 자연을 관찰하고 이해하며 즐기는 여행방식이나 문화를 말한다. 친환경...

  • 산업재해보상보험

    사회보험의 하나로 노동기준법에 의하여 고용주가 가지고 있는 재해보상책임을 보험화한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