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M램

[magnetic RAM]

저항에 따라 0과 1을 기억하는 금속의 자기저항 효과를 이용한 뉴메모리. 철과 코발트가 주소재다.
속도가 빠른 D램과 전원이 꺼져도 데이터가 지워지지 않는 낸드플래시의 장점을 딴 차세대 메모리로 삼성전자가 2019년 3월 6일 M램의 내장형인 `eM램'의 양산개시를 발표했다. 2002년 차세대 메모리 연구를 시작한 지 17년만에 나온 성과다. 최근 수요가 폭증하는 사물인터넷(IoT) 기반의 각종 정보통신기술(ICT) 제품에 주로 탑재될 것으로 예상된다.

관련어

  • MOM펀드[manager of managers fund]

    매니저 오브 매니저 펀드(Manager of Managers)의 약자. 간접운용이라는 점에...

  • MDDI[Mobile Display Digital Interface]

    휴대폰 모뎀칩과 LCD 디스플레이칩 사이의 통신방식을 병렬에서 직렬로 전환하는 기술로 퀄컴...

  • MANET[Mobile Ad-hoc Network]

    특정한 네트워크 인프라가 없는 환경에서 무선 인터페이스를 가진 다수의 노드들에 의해 자율적...

  • MOS[Mean Opinion Score]

    음성전화의 통화품질을 구분하는 평가 방법. '평균 평가점'이라고도한다. 사람 또는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