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파력발전

[波力發電, wave power generation]

바다에 부표나 실린더를 띄워 놓고 파도의 상하운동을 피스톤 운동으로 바꿔 공기 터빈을 돌리는 발전 방식. 낮은 수심에서도 발전이 가능해 비교적 경제성이 높다. 전 세계 파도 에너지는 40PW(페타와트, 1PW=10의 15제곱와트)에 달하며 한국의 연안도 500만㎾로 추정된다. 1973년 석유파동 이후 일본 영국 노르웨이 등에서 연구가 활발하다.

그러나 파력 발전은 바람의 영향이 커 설치 장소에 제약이 있고 초기 투자비가 많이 드는 게 단점이다. 발전 효율도 높지 못해 등대, 시추선 등에 이용하는 수준이다.

한국의 경우 파도가 센 제주도에 500KW급 방파제 고정식 파력발전기를 2015년 완공했으며 300kW급 부유식 파력발전기를 설계하고 있다.

  • 판데노믹스[Pandenomics]

    인터넷 메신저·스마트폰·트위터 등의 네트워크를 통해 전염병(pandemic)처럼 번지는 경...

  • 페트로달럴[petrodollar]

    석유 수출국이 보유한 오일 달러 (oil dollar)를 말한다. 고유가에 따른 오일 달러...

  • 판매대리점[selling agent]

    일정한 지역에 있어 제조업자가 자사 제품의 판매대리권을 부여한 기업이다. 판매점은 특정 제...

  • 파워블로거[power blogger]

    특정 분야에 대한 열정과 전문적인 식견을 갖춘 블로거를 일컫는 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