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위험균형펀드

[risk parity fund]

주식과 원자재, 채권 등을 적절한 비율로 섞어 어느 한쪽에서의 손실을 다른 쪽에서 만회할 수 있도록 설계한 펀드.
레이 달리오 브리지워터어소시에이츠 회장이 위험균형이란 개념을 처음 창안했다. 그가 이끄는 ‘브리지워터 올웨더펀드’는 1996년부터 2013년까지 연평균 8.9%의 수익을 거뒀다. 이 펀드는 주식과 채권을 3 대 7 혹은 주식, 원자재, 채권을 3 대 1 대 6과 같은 비율로 섞어 주식시장에서의 부진을 채권시장에서 만회한다.
2015년 8월 현재 위험균형 펀드의 운용자산은 4000억달러(약 480조원)에서 6000억달러(약 720조원)에 이르는 것으로 추정된다. 2008년 금융위기 이후 글로벌 투자자와 연기금의 돈이 안정적인 수익을 내는 위험균형 펀드로 몰렸기 때문이다.
문제는 주식, 원자재, 채권이 완전히 독립적인 시장이 아니라는 것이다. 트로이 가예스키 스카이브리지캐피털 수석포트폴리오매니저는 “주식과 채권이 동시에 떨어질 때는 충격이 두 배가 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실제 2013년 벤 버냉키 전 Fed 의장이 금리 인상을 시사했을 때 주식과 채권값이 모두 급락하며 그해 위험균형 펀드는 4%대 손실을 입었다.
전문가들은 부쩍 커진 규모로 펀드가 충격을 받으면 주식과 원자재시장에까지 부정적 영향이 미칠 수 있다고 우려한다.
대부분이 채권 수익률을 끌어올리기 위해 채권 투자에 차입금을 활용하고 있기 때문이다.

  •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요건

    국방 관련 사업, 도로 등 노후시설 개선, 문화재 복원 사업, 재난예방을 위해 시급히 추진...

  • 원가기준[cost basis]

    감가상각과 자본이득 또는 손실을 계산할 때 사용하는 자산의 원래 가격. 이는 보통 구입가격...

  • 액화석유가스 운반선[LPG carrier]

    액화석유가스 LPG를 운송하는 선박. LPG는 프로판가스(비등점 -42℃)와 부탄가스(비...

  • 유네스코[United Nations Educational, Scientific and Cultural Organization, UNESCO]

    유엔교육과학문화기구. "평화와 국제적 협력을 증진하고 교육, 과학, 문화, 통신, 정보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