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셀프산업

 

소비자가 스스로 자신이 원하는 물건을 만들거나 부가가치를 창출하고 경제효과를 거두는 비즈니스. 좁은 의미에서의 DIY(do it yourself)는 반제품 상태의 부품을 구입해 직접 조립 제작하는 창조적인 행위를 말한다. 그러나 넓은 의미에선 ‘셀프 세차’, ‘셀프주유소’, ‘DIY페인트’ 등 스스로 만들거나 손수 하는 작업을 통해 여가를 선용하고 땀흘리는 재미를 느끼면서 돈도 버는 경제행위를 뜻한다. 미국에선 1950년대, 일본에선 1976년부터 셀프 비즈니스가 선보이기 시작했으며 우리나라에서는 1988년부터 DIY상품이 소개되기 시작하면서 셀프산업이 자리잡기 시작했다.

  • 스마트머니

    고수익을 쫓아 발빠르게 투자대상을 옮겨다니는 자금을 말한다. 이들은 단기금융 상품에서 부터...

  • 스티븐 로치[Stephen S. Roach]

    미국의 경제석학으로 누리엘 루비니 뉴욕대 교수와 함께 월가의 대표적인 비관론자로 꼽힌다. ...

  • 수도법[水道法, Waterworks Law]

    수돗물의 수질을 보호하기 위해 상수원보호구역을 기준으로 반경 7㎞까지 공장을 지을 수 없도...

  • 소셜 화폐[social currency]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SNS) 과정에서 유통되는 가상의 화폐다. SNS 사용자가 글·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