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파킹

[parking]

채권의 실제 소유주(펀드매니저 소속 금융회사)가 소유 사실을 감춘 채 다른 금융회사(중개인)에 증권을 맡기는 행위.
파킹 거래가 가능한 이유는 펀드매니저들이 채권의 보유 한도 규정 등을 피해 증권사(중개인) 명의로 채권 매입을 부탁하면서 일정 금액의 수수료를 지급하는 관행이 오래전부터 횡행해왔기 때문이다.
만약 보유기간 중 평가손실이 나면 펀드매니저는 해당 증권사에 다른 거래에서 발생한 이익으로 보전해준다.

  • 평판관리전문가

    온라인 상의 개인평판을 관리해 주며, 인터넷에 떠도는 나빠진 평판을 복구하고 관리하는 일을...

  • 프로젝트 파이낸싱 대출[PF loan]

    은행.저축은행.보험사 등 금융회사들이 특정 부동산 개발사업의 미래수익과 해당 부지를 담보로...

  • 패들시프트[Paddle Shift]

    운전대에서 손을 떼지 않고 변속 제어가 가능하게 만든 장치

  • 플렉스원낸드[Flex-OneNAND]

    원낸드의 고성능을 유지하면서 두 종류의 낸드플래시인 초고속 SLC(Single Lev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