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화학물질의 등록 및 평가 등에 관한 법률

 

모든 신규 화학물질과 연간 1t 이상 제조·수입·판매하는 기존 화학물질을 매년 당국에 보고하고 등록 절차를 거치도록 한 것으로 줄여서 “화평법”이라고도 한다.

화학물질 수입·판매업체들에 적용되지만 물질을 사용하는 제조업체들도 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화학물질의 위해성 여부를 판단하기 위한 것으로 2015년 1월1일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2013년 5월 제정되었으며 ‘화학물질 등록과 평가에 관한 기준’을 유럽의 화평법 수준으로 높인 것이 골자다. 화학물질이 위해 물질로 판정이 나면 기업은 해당 화학물질을 사용할 수 없고 대체물질을 써야 한다.

  • 환급세액

    세법이 정하는 바에 따라 국가로부터 돌려받을 세액을 뜻한다.

  • 확장성 표시언어[eXtensible Markup Language, XML]

    1. 인터넷 구성요소 HTML을 획기적으로 개선한 차세대 인터넷 언어다. HTML의 확장언...

  • 헤지비율

    헤지의 대상이 되는 기본자산(현물 또는 선물등)의 가치가 일정한 값만큼 변동할 때 헤지를 ...

  • 확증편향[confirmation bias]

    선입관을 뒷받침하는 근거만 수용하고, 자신에게 유리한 정보만 선택적으로 수집하는 것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