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화평법

 

모든 신규 화학물질과 연간 1t 이상 제조·수입·판매하는 기존 화학물질을 매년 당국에 보고하고 등록 절차를 거치도록 한 것으로 ‘화학물질의 등록 및 평가 등에 관한 법률’의 줄임말이다.

화학물질 수입·판매업체들에 적용되지만 물질을 사용하는 제조업체들도 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화학물질의 위해성 여부를 판단하기 위한것으로 2013년 5월 제정되었으며 2015년 1월1일부터 시행돼고 있다. ‘화학물질 등록과 평가에 관한 기준’을 유럽의 화평법 수준으로 높인 것이 골자다. 화학물질이 위해 물질로 판정이 나면 기업은 해당 화학물질을 사용할 수 없고 대체물질을 써야 한다.


신규물질(연 100KG이상 취금) 등록 규제는 일봅(연1T이상 취급)보다 10배, 미국(연 10T 이상 취급)보다는 100배나 강도가 높다.

관련어

  • 환매

    선물거래에서 매도 미결제 약정을 최종거래일 이전에 매수해 손익을 확정하는 매매거래.

  • 화이트리스트

    살려야 하거나 배려 또는 지원이 필요한 인물, 허용되는 일 등을 일컨든다. 제거하거나 보복...

  • 한국형 원전[APR-1400]

    한국 실정에 맞게 국내 기술로 개발한 원자력발전소. 1984년 정부의 원전기술 자립계획에 ...

  • 후이옌[慧眼, Hard X-ray Modulation Telescope, HXMT]

    2017년 6월16일 중국이 블랙홀 진화 등 우주의 미스터리를 탐사하고 측량하기 위해 발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