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월드클래스 300

 

정부가 2017년까지 글로벌 강소기업 300개를 키우겠다는 프로젝트. 매출 400억~1조원인 중소·중견기업이 대상이다.
최근 5년간 연평균 매출증가율이 15% 이상이거나 최근 3년 연구개발(R&D) 투자비가 연매출의 2% 이상이어야 한다.

월드클래스300기업은 2018년도에 300개 사로 완성이 됐고, 2020년 말부터 후속 사업인 월드클래스플러스(+) 사업이 시행된다.

​월드클래스 기업은 2021년부터 매년 15개씩 향후 10년간 150개 기업이 추가로 선발되어, 약 450개사로 늘어날 예정이다.

한편, 월드클래스300 협회의 명칭도 300이라는 숫자를 빼고 월드클래스기업협회로 변경할 예정이다.

  • 에너지저장장치[energy storage system, ESS]

    전력이 남아돌때 저장한 뒤 부족할 때 쓰거나 필요한 곳으로 보내주는 저장장치. 태양광, 풍...

  • 외화예금[foreign exchange deposit]

    우리나라 사람이나 국내에 거주하는 외국인이 달러,엔 등 외화로 맡겨놓는 예금이다. 요즘처럼...

  • 유동성 함정[liquidity trap]

    통화 공급을 확대하고 기준금리를 인하해도 경기부양 효과가 나타나지 않는 현상. 19...

  • 예탁증권담보대출

    증권사등의 금융기관이 유가증권을 담보로 잡고 주식보유자에 돈을 빌려주는 것을 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