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장수채권

[longevity bonds]

수익률을 국민 평균기대수명 등에 연동시켜 수명이 증가하면 이자 등을 추가로 지급해 수익률이 높아지는 채권이다. 한국에서는 2016년 도입을 목표로하고 있다. 2013년 12월 현재 검토 중인 방안은 정부가 장수채권을 발행해 연기금, 보험사 등 연금지급자가 투자하도록 하는 것이다. 장수채권을 통해 정부는 연금지급자에게 생존율에 연동하는 이자를 지급하게 된다. 금융회사는 장수채권 투자를 통해 장수리스크를 줄일 수 있다.

  • 조세피난방지세제

    다국적기업이 법인세 부담이 낮은 곳에 가공회사를 설립, 조세를 회피하는 것을 규율하기 위한...

  • 자체 제작물[original contents]

    인터넷 동영상 서비스(OTT)나 전자책 플랫폼 등에서 자체적으로 제작해 공개하는 콘텐츠를 ...

  • 주가연계펀드[Equity-Linked Fund, ELF]

    주가연계증권(ELS)을 펀드로 만든 상품. 증권사가 운용하는 주가연계증권(ELS)을 4종 ...

  • 자물쇠 효과[lock-in effect]

    기존의 제품 및 서비스보다 더 뛰어난 것이 나와도 이미 투자된 비용이나 기회비용, 혹은 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