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보스만 판결

[Bosman ruling]

축구 선수의 자유 이적 권리를 선언한 것으로, 20세기 스포츠 역사상 가장 의미 있는 승리 가운데 하나로 평가받는 판결이다. 1990년 벨기에 출신 프로 축구선수 장 마르크 보스만이 벨기에의 RFC리에주 클럽팀에서 프랑스의 뒹키르팀으로 이적하려다 소속 구단의 동의 없이는 이적할 수 없다는 규정에 묶여 팀을 옮기지 못하자 선수들에게 불리한 이적 규정에 대해 유럽축구연맹(UEFA)을 유럽사법재판소에 제소했다. 결과는d 보스만의 승소.

1995년 유럽사법재판소는 ‘계약이 끝난 선수는 구단의 동의와 이적료에 관계없이 자유롭게 팀을 옮길 수 있고 팀 내 외국인 선수의 숫자는 제한될 수 없다’고 선언했다. 이러한 판결 후 유럽연합(EU) 국적을 가진 축구 선수들은 계약 만료 후 자유 이적의 권리를 갖게 돼 이적료 없이 원하는 팀으로 이적할 수 있게 됐다.

  • 버냉키 풋[Bernanke put]

    풋(Put)’은 미래의 특정 시점에 정해진 가격에 주식 등을 팔 수 있는 권리를 말한다. ...

  • 뱅크 런 도미노[Bank Run Domino]

    한 국가에서 발생한 대규모 예금 인출 사태가 곧바로 인접국으로 전염되는 현상. 단일 국가와...

  • 부도

    현행 어음교환소 규약은 부도난 어음·수표에 대해 다음 영업일까지 결제하면 당좌거래를 폐쇄하...

  • 비브리오패혈증[vibrio vulnificus sepsis]

    비브리오패혈증은 ‘비브리오 불니피쿠스’라는 세균에 의해 감염되는 염증이다. 바다에 사는 이...